Pushbullet – PC↔안드로이드↔iOS 간 파일/링크/메모 전송 종결자!

지금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스마트폰을 가지고 있는 스마트한 시대라고는 하지만, 의외로 PC에서 스마트폰으로 파일을 전송할때 어떻게 보낼지 고민하게 됩니다. 저도 컴퓨터에 있는 파일을, 그리고 보고있는 웹사이트를 안드로이드폰이나, 아이패드에 어떻게 더 쉽게 전송할 수 있지 않을까 고민했습니다.

이전의 전송방법 VS Pushbullet

살짝 머리아파지는 파일전송을 예를 들어서 이야기 해보죠. 이전에는 PC에서 모바일로 무선으로 파일전송을 하려면..

웹브라우저를 켜서 메일 사이트에 들어간다 → 내 메일주소로 파일을 첨부해서 메일을 보낸다 → 스마트폰에서 메일앱을 켠다 → 첨부파일을 다운받는다

내게 쓴 편지함
다들 메일이 수북하게 쌓여있는 ‘내게 쓴 편지함’ 하나정돈 가지고 계시죠?(…)

스마트한 시대에 이런 건 너무 복잡하지않나요? Pushbullet을 사용하면 이렇게 바뀝니다.

보내려는 파일에 오른쪽 클릭 → Pushbullet 메뉴에서 파일을 보낼 기기 선택 → 스마트폰에서 푸시알람이 뜨면 다운로드

Pushbullet 메뉴
꽤 간편해 보이죠?

위와같이 Pushbullet을 사용하면 브라우저를 켠다던지, 스마트폰에서 메일앱을 켠다던지 하는 일이 없으니 동선이 확 줄어들죠

거의 모든 플랫폼을 지원

공식적으로 Pushbullet이 지원하는 플랫폼은 다음과 같습니다.

물론 ‘비공식적으로’도 있겠죠? 서드파티 앱으로 다른 플랫폼용도 개발되어 있습니다.

PC에서 iPad로 파일전송

브라우저에서 안드로이드폰으로 링크전송

기타 기능들

이 글에서는 기기간 전송기능만 썼는데요, 아래의 기능들도 있습니다.

저는 전송기능 하나만으로도 정말 훌륭한 앱이라고 생각하는데, 기능이 많이 추가되고 있네요. 처음엔 글이랑 링크만 보낼 수 있었는데, 파일도 보낼수 있게 되서 많이 발전했죠.
지금도 발전가능성이 많이 보이는 앱이고, 사용하기에도 간편해서 주변사람들에게도 많이 추천하는 앱입니다 🙂

덧) 파일전송 제한은 25메가 이니, 큰 파일은 유선이나 대용량첨부로 해야합니다ㅠ

의외로 재미있는 Pornhub의 접속통계들

Pornhub 2014년 통계: 데스크탑 OS별 방문페이지,머문시간

예로부터 야한 컨텐츠와 첨단기술의 발전은 함께 해왔다고 해도 큰 무리가 없을 겁니다(?) 대표적으로 비디오 테이프 표준 전쟁이라는 예가 있죠.

미국에서 포르노 영화를 VHS로만 제공하면서 비디오테이프 표준 전쟁에 큰 영향을 끼쳤다고 평가한다는 의견도 있다.

요즘에도 로봇, 증강현실 등 많은 곳에서 첨단기술과의 융합을 시도하고 있을 겁니다(?) 이 글에서 이야기할 Pornhub는 스트리밍 동영상 기술이 발전하면서 나온 서비스입니다. 야동 스트리밍계의 유투브라고나 할까요? 비슷한 서비스가 여럿 있지만, 그 중에서도 꽤 큰 편이라고 합니다.


며칠 전 Pornhub에서 블로그를 통해 OS별 접속통계를 공개했는데 구경해보니 재미있는 부분이 좀 있더군요. 간추려서 올려봅니다.

데스크탑 OS

실제 사용과 큰 차이를 보이지는 않습니다만… NetMarketShare(2014년 7월 기준)에선 90%가 넘는 윈도우가 85%까지 줄고 6%대의 맥이 10%까지 뛰었군요.

데스크탑 윈도우 버전

7이 가장 많습니다. 2위는 8이 아니라 XP군요. 재미있는 점은 NT와 2000이 합쳐서 0.5%가량 된다는 것이죠. 게다가, Pornhub에선 매달 윈도우95와 98을 쓰는 수천 명의 사람들이 검색한다는데, 아직도 사용자가 있다는 이야기네요.

데스크탑 OS별 국가들


윈도우와 맥 모두 미국이 가장 많습니다. Pornhub 자체가 미국사이트이기도 합니다만, 우리 모두가 프록시를 ‘미국’으로 설정해서 쓰는 것도 이유가 될 것 같네요. 특이한 부분은 리눅스의 인도입니다. 미국에 이어 2위입니다. 차이도 크지 않네요. 역시 떠오르는 IT강국입니다(?)

모바일 OS

모바일 OS도 크게 다르지는 않습니다. 안드로이드가 앞선 모양새지만, iOS도 만만치 않고요. 블랙베리와 윈도우폰의 안습함이 여실히 드러납니다. 블랙베리가 %가 적은것이 업무용 폰이기 때문이라고 변명하기엔 좀 그렇겠죠?;; 그리고 의외로 삼성이 있습니다. 아마 타이젠이나 바다일텐데, 자세히 알 수 없는 점은 아쉽네요.

태블릿 OS

태블릿도 사용량 통계(StatCounter, 2014년 7월 기준)와 거의 비슷합니다만, iOS가 좀 더 높고 안드로이드가 더 떨어지는 모양새입니다. (역시 아이패드가 좋습니다…?) 태블릿에선 발 뺐다는 블랙베리가 의외로 꽤 되네요. 뒤이어서 윈도우 태블릿(아마도 서피스)도 있습니다. 성장세라는 뜻이겠죠?ㅎㅎ

게임콘솔

요새 게임기는 인터넷도 된다죠.. 플스2 이후로 콘솔을 손에 못 잡아봐서 어떨지는 모르겠지만, 플레이스테이션 3와 엑스박스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Kotaku에 따르면 플레이스테이션3가 3과 4가 합쳐진 것이고, 엑스박스가 1과 360이 합쳐진 것으로 보인다고 하네요. 의외로 플레이스테이션 비타와 닌텐도 3DS에서도 접속한다는 사실입니다. 저런 기기까지 지원하는 Pornhub쪽도 대단하네요ㄷㄷ

머문시간


다들 비슷비슷합니다. 이런 이유겠죠?(…)

덧) 원문은 OS Battle – Porn by the Platform입니다. 덧2) 그런데 눌러봐야 warning.or.kr로 갑니다. 덧3) 그러니 warning.or.kr 디자인을 쌈빡하게 바꿔봅시다(?) 덧4) 차마 OS별 검색어통계는 못올리겠어요(…)

불편한 무료문자말고 편하게 PC로 문자 주고받자! – mysms

핸드폰을 쓰다보면 “컴퓨터로 문자를 주고받을 수 없을까?”라고 생각을 많이 하곤 합니다.
물론 그런 마음을 모르는것이 아니기 때문에… 각 통신사에서 이러한 시스템을 가지고 있기는 합니다.

하지만, 유료이거나 무료로 웹에서 사용하는 경우 매우 불편하기 그지 없습니다.

그런데! 이걸 한방에 해결해줄 어플리케이션이 있더군요.

어디서든, 언제든지, 어떤장치에서도 문자를!

아래 소개할 mysms를 보았을때 “text anywhere, anytime and on any device!”라는 슬로건이 가장 눈에 띄였습니다.

슬로건에 알맞게 아이폰, 안드로이드, 윈도우, 맥용 어플리케이션과 웹에서도 사용가능합니다.

mysms 인증하기

(아래 설명은 안드로이드폰 기준입니다.)

mysms를 사용하려면 스마트폰 인증이 필요합니다.
mysms 앱을 다운받고 실행시 나오는 화면에서 핸드폰번호를 입력하여 인증받으면 됩니다.
제 핸드폰의 경우 자동인증이 안되서 인증번호를 기억해서 기다렸다가 수동으로 인증했습니다.

인증되면 자동으로(…) 핸드폰의 연락처와 그동안 받았던 문자들을 동기화합니다.
그리고 인증 후에는 자동으로 mysms가 메시지 기본앱으로 설정되어 받는 문자들이 카톡알림처럼 뜹니다.

PC에서 mysms 사용하기

위에서도 말했듯이 스마트폰 인증만 완료하면 윈도우에서도 문자를 주고받을 수 있습니다.
윈도우용 어플리케이션을 다운받고 설치합니다.
설치 후 핸드폰번호와 설정하신 비밀번호로 로그인한 후 바로 사용이 가능합니다.

연락처와 문자들이 동기화되어있기 때문에 PC에서도 바로 확인이 가능하고, 문자를 보낼때 연락처도 불러올 수 있습니다.

덧) 아이폰용 앱은 아이튠즈 한국계정으로는 접근이 불가능하다고 뜨는데, 미국계정으로만 설치 가능한가 봅니다ㅠㅠ
덧2) 자동으로 동기화하는게 그렇게 기분이 좋지만은 않네요. 물론 동기화가 필수인것 같기는 합니다만;;